문경 중앙초 ‘제58회 대통령기 전국소프트테니스’ 단체전, 개인전 휩쓸어

문경교육지원청(교육장 김덕희)

이동훈 기자

작성 2020.08.11 17:47 수정 2020.08.11 17:47
전국소프트테니스대회에 출전해 여자 초등부 단체전 금메달과 개인전 금, 은, 동메달을 획득하는 쾌거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이동훈 기자] 경상북도문경교육지원청(교육장 김덕희) 관내 점촌중앙초등학교는 지난 5일부터 8일까지 전북 순창군 다목적경기장에서 개최된 제58회 대통령기 전국소프트테니스대회에 출전해 여자 초등부 단체전 금메달과 개인전 금, 은, 동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거두었다. 


그동안 코로나 19로 개최 예정이었던 전국대회들이 줄줄이 취소되는 상황에서 이번 대회는 어렵게 개최되었으며 여초부는 단체전 7개 팀, 개인전은 12개 팀이 참가하여 학교의 명예를 드높이고 선수 개개인의 발전된 기량을 점검하고 확인하는 대회였다. 



단체전에 출전한 권유리, 김가영, 김민지, 임수연, 현다희, 이주현, 정혜인 선수는 서울 행당초와 결승에서 2대0으로 승리하여 금메달을 획득했으며 개인 복식에 참가한 임수연, 김가영, 김민지, 권유리, 현다희, 이주현 선수들이 금, 은, 동메달을 획득하는 등 여초 개인 복식은 점촌중앙초 독무대가 된 대회였다.


권혜자 교육지원과장은 “코로나 19의 사회적 위급 상황에서도 연습에 열중하여 우수한 성과를 높인 선수들과 지도자 및 감독 교사의 노고에 경의를 표하며 앞으로도 학교 운동부에 대한 지원과 후원을 위한 방안들을 마련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Copyrights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